본문 바로가기

차박 여행기

육백마지기 차박

본 블로그는 PC 모니터 사용을 권장합니다.



육백마지기 차박


두번째 차박은 육백마지기였습니다.   차박이나 비박하는 분들께는 성지와도 같은 곳이라고 하더군요..  무식하고 모르면 용감하다고 아무런 준비도 없이 일단 트롱이 끌고 육백마지에 다녀왔습니다..  하지만 큰 문제 없이 즐겁게 눈 호강하고 왔습니다.




















If you think it's a good posting, please press the heart icon..





'차박 여행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육백마지기 차박  (0) 2018.10.21
트롱이 타고 속초 당일치기  (0) 2018.10.05
트롱이와 함께하는 첫 차박  (0) 2018.09.30